[교육정보] [대입] 교육 열기가 높은 곳일수록 ‘언어와 매체’ 선택 비율 높아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원서접수에 대한 통계 자료가 지난 월요일 발표됐다. N수생 증가, 자연계열을 희망하는 수험생 비율 증가 등 지원자들의 특징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렇다면 선택 과목 측면에서는 어떤 특징이 있었을까? 진학사가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한 통합형 수능을 대하는 수험생들의 수능 과목 선택 전략에는 어떤 변화가 있었는지 살펴봤다.


서울지역 수험생, 더 전략적으로 과목 선택한다


2022학년도 수능이 통합형으로 전환되며 수험생들은 국어 영역에서 ‘화법과 작문’, ‘언어와 매체’ 중 한 과목, 수학 영역에서 ‘확률과 통계’, ‘미적분’, ‘기하’ 중 한 과목을 선택해서 시험을 치러야 한다. 이 때 과목 선택에 따른 유불리가 발생한다. 수능 점수 산출 방식으로 인해 원점수 기준 100점을 받아도 선택한 과목에 따라서 표준점수의 차이가 생기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작년 수능 수학 ‘미적분’ 100점의 표준점수는 145점이었지만 ‘확률과 통계’ 100점의 표준점수는 142점이었다.


이로 인해 학생들은 더 전략적으로 수능 응시 과목을 선택하고 있다. 수능 수학에서 ‘확률과 통계’ 대신 ‘미적분’이나 ‘기하’를 선택하는 비율이 더 높아지고 있는 것이다. ‘확률과 통계’를 선택한 학생 비율은 2022학년도 50.5%에서 2024학년도 44.3%로 감소했다. 이와 같은 변화는 지역별로 보아도 큰 차이가 없다. 올해 수능 접수현황을 보면 강원, 인천, 충북, 경남, 제주 지역에서만 ‘확률과 통계’를 선택한 비율이 제일 높고, 다른 지역은 ‘미적분’을 선택한 비율이 가장 높은 게 눈에 띈다.


국어 역시 선택과목에 따른 유불리가 존재한다. 작년 수능 국어 ‘언어와 매체’ 만점의 표준점수는 134점으로 ‘화법과 작문’ 만점의 표준점수 130점 보다 4점 높았다. 하지만 국어는 수학과 다소 다른 양상을 띈다. ‘언어와 매체’를 선택했을 때 유리함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화법과 작문’을 선택하는 학생이 많다. 올해 수능 국어 선택 과목 지원자 현황을 보면 ‘화법과 작문’ 선택자 수는 306,418명(60.7%)이고 ‘언어와 매체’ 선택자 수는 194,903명(38.6%)으로 과목 간 차이가 크다. 


그런데 서울지역 수험생 통계는 그렇지 않았다. ‘화법과 작문’ 선택자는 55,083명(51.3%), ‘언어와 매체’ 선택자는 51,905명(48.3%)으로, ‘화법과 작문’ 선택이 많기는 하지만 그 격차가 매우 작다. 작년 서울지역 학생들의 ‘언어와 매체’ 선택 비율(42.4%)과 비교했을 때에도 눈에 띄게 ‘언어와 매체’ 선택 비율이 상승했다.


서울지역을 제외하면 대구, 경기 순으로 ‘언어와 매체’ 선택 비율이 높았는데 해당 지역들은 대체로 교육열기가 높은 곳으로 평가받는 곳들이다. 과목 선택에 따른 수능에서의 유불리를 더 민감하게 받아들이는 지역이라고 생각할 수 있다.


5c72b4676159c3dd4404d7a37f333a60.jpg
 

출처 : 2023.09.14 조선에듀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커뮤니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이벤트 [상시 이벤트]댓글왕 이벤트 +7 포플짱 03-31 3,295
공지 선행상 [선행상] 사단법인 청소년교육문화원에서 선행상을 수여합니다. +9 포플짱 01-04 3,292
200 자유게시판 한국에 반지하 주택이 많은 이유 ㅜㅜ +12 기본충실 09-15 1,721
199 자유게시판 4색볼펜으로만 그린 그림 ㄷㄷㄷ +6 다다 07-14 2,086
198 자유게시판 달팽이 에디션 이어폰 +11 우짤래미 06-07 1,850
197 선행상 대구 강북초 학생들을 칭찬합니다. +5 fourca4 06-05 1,910
196 유머 ·쇼츠 관종 축구팬이 경기장에 난입한 것을 보고 보다 못한 마스코트 인형알바가 먹어버림 +8 쿤루 06-05 1,948
195 자유게시판 온몸에 사랑이 가득한 털을 가진 부엉이 +7 바람의자식 06-05 1,864
194 자유게시판 숲에서 발견된 귀여운 애벌레 +6 바람의자식 06-05 1,777
193 유머 ·쇼츠 팀워크 +8 소잃고뇌약간고치기 05-26 2,571
192 유머 ·쇼츠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고객님 +7 어쩔저쩔 05-23 2,075
191 선행상 교통봉사 할아버지 감사합니다~ +6 ia27 05-22 2,823
190 이벤트 [이벤트 5월]홍보영상 만들기 이벤트 +7 포플짱 05-22 4,796
189 유머 ·쇼츠 공에서 눈을 떼지마! +9 마시멜로 05-17 2,196
188 유머 ·쇼츠 유모차 디자인 때문에 불청객들이 붙었다. +13 곰굼마 05-16 1,988
187 자유게시판 소녀 처럼 앉아 있는 검은고양이 +9 바람의자식 05-12 1,996
186 유머 ·쇼츠 신용카드를 숨긴 범인 +13 하늘 05-12 2,096
185 자유게시판 추워서 벌벌 떠는 댕댕이 +11 순대렐라 05-12 1,594
184 이벤트 [이벤트] [이벤트 당첨자 리뷰]모두 축하드리고 감사합니다~! +6 포플짱 05-11 1,708
183 유머 ·쇼츠 비행기 처음 타는 사람 참조해! +14 겸둥 05-11 2,031
182 유머 ·쇼츠 믿을 수 없는 고양이의 점프력.gif +11 난감하네 05-11 1,727
181 유머 ·쇼츠 차에 치인 리트리버 +9 곰굼마 05-10 1,793
180 유머 ·쇼츠 윈도우 xp +10 마시멜로 05-10 1,687
179 유머 ·쇼츠 요리하다가 소금이나 후추 많이 뿌렸을 때 꿀팁.gif +10 마시멜로 05-09 1,600
178 유머 ·쇼츠 종이를 이용한 창의적인 그림 +13 양근당파 05-04 1,863
177 유머 ·쇼츠 지하철에서 웃음 참기 ㅋㅋㅋ +13 쿤루 05-03 1,960
176 자유게시판 무지개 끝을 본 적 있나요? +11 투멍 05-03 1,815
175 유머 ·쇼츠 많이 줘야 많이 먹지..... +9 마시멜로 05-03 2,028
174 이벤트 엄마아빠사랑합니다 +9 pl1 05-02 1,840
173 유머 ·쇼츠 요즘 인사법 +11 곰굼마 05-02 1,916
+
MEMBER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