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리 선배가 자꾸 괴롭혀요~

  • 익명사용자
  • 0
  • 1,774
  • 0
  • 0
  • Print
  • 글주소
  • 06-15

농구 동아리를 들었는데.

농구를 좋아하고 친구랑 같이 동아리 활동을 하고 싶어서 가입을 했는데. 

중2 선배 한명이 자꾸 못살게 굶.

주말에도 가르쳐준다고 나오라고 하고

음료수 사오라고 하고

지는 정리도 안하면서 맨날 이런건 후배들이 하는거 라고 하고

지가 무슨 군대 고참도 아니고.

실력도 없으면서... 꼰대도 아니고..


농구 시합중에도 잔소리 작렬....!!!

그 선배 때문에 좋아하던 농구 동아리를 그만둬야 하나 고민입니다.

다른 동아리를 할껄 후회가 막심 ㅠㅠㅠ


85c50da0635491020c10a87632877282.png


※ 요즘 동아리 활동은 즐겁게 잘 지내고 있죠? 즐거운 여름방학 보내세요   


0
0

소복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평상시 마음에 담아 두고 있는 억울하고, 답답한 이야기 익명사용자 01-09 2,335
24 게임 계정 팔았다고... 익명사용자 09-26 1,595
23 아이는 분하고 억울하여 복수하겠다고 합니다. 익명사용자 08-22 1,685
22 가해자로 몰아가는 학폭위 익명사용자 07-07 1,743
21 동아리 선배가 자꾸 괴롭혀요~ 익명사용자 06-15 1,775
20 내 프린트물 빌려가서 시험 잘쳤다고 ㅠㅠ 익명사용자 05-01 1,908
19 친구 때문에 정말 억울합니다. 익명사용자 04-04 1,704
18 알바 사장 혼좀 내주세요. 익명사용자 03-10 1,796
17 근처 개가 우리집 개를 물었어요... 익명사용자 02-20 1,799
16 새엄마가 절 자꾸 괴롭힙니다. 익명사용자 02-13 1,853
15 선생님이 자꾸 차별하는거 같아요 익명사용자 02-07 1,799
14 친구가 자꾸 괴롭혀요 +2 익명사용자 01-25 1,867
13 아파트 밑에 층 때문에 열받아요 +3 익명사용자 01-17 1,745
12 언니가 짜증나게 해요 ㅠㅠ +2 익명사용자 01-13 1,624
11 친구가 절 때려요 ㅠㅠ +1 익명사용자 01-12 1,784
10 같은반 남자애가 자꾸 절 못살게 굴어요 ㅠㅠ +7 익명사용자 01-10 1,730
9 개념없는 윗집 +4 익명사용자 01-09 1,542
8 잔소리쟁이 엄마.. 쫌 .... +4 익명사용자 01-07 1,367
7 동생 패고 싶을때 +4 익명사용자 01-05 1,406
6 미운 남동생. +2 익명사용자 01-04 1,203
+
MEMBER LOGIN